인테그리스-HDPE 드럼 제조 시설 착공.jpg


인테그리스가 8일 화성시 장안 공장에서 최첨단 청정 드럼 제조 시설 착공식을 진행했다.


이번 시설 착공에는 약 2,000만 달러(244억 원)가 투자되었으며, 2020년 하반기 시설 가동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가동과 동시에 인테그리스의 고순도 HDPE 드럼 생산 능력은 50% 증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인테그리스의 첨단 소재 취급 부문, 액상 포장재 및 디스펜스 그룹장인 존 맥다니엘(John McDaniel)은 “인테그리스가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고순도 드럼의 수요가 계속 증가하고 있다. 인테그리스는 이번 신규 공장 시설 투자를 통해서 이러한 고객의 수요를 충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