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시스코리아(대표 문석환)가 LG전자와 향후 3년간 앤시스의 전자기장, 구조, 유동 분야를 포괄하는 엔지니어링 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 ‘멀티피직스(Multi-Physics)’의 엔터프라이즈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앤시스가 글로벌 기업과 CAE(Computer Aided Engineering, 컴퓨터 응용공학) 소프트웨어에 대한 엔터프라이즈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한 경우는 많았으나, 한국 기업과는 LG전자가 최초이다.


제품의 수명주기가 점차 단축되면서 신제품 개발에 대한 부담도 갈수록 커지고 있다. 이러한 위험 부담을 줄이며 제한된 시간 내에 고성능, 고품질 제품을 개발할 수 있는 엔지니어링 시뮬레이션이 대두되고 있다. 앤시스는 고객사와의 다년 계약 등을 통하여 고객들이 비용 효율적이며 더욱 풍부한 기술적 환경에서 제품 개발을 할 수 있도록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문석환 앤시스코리아 대표는 “혁신적 신기술 연구와 제품 개발을 위해 다양한 설계 및 시험, 검증이 가능한 멀티피직스 시뮬레이션은 글로벌 제조 기업의 핵심 경쟁력”이라며, “이번 계약을 통해 앤시스가 글로벌 기업 LG전자와 시너지를 창출해 업계의 혁신을 계속해서 이끌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