멘토, 지멘스 비즈니스(www.mentorkr.com, 대표 김준환)는 나노미터급의 SPICE 정확도와 첨단 디버깅 및 검증 생산성이 향상된 ‘심포니 혼성 신호 플랫폼’을 21일 발표했다.


복잡한 혼성신호 검증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처음부터 다시 개발된 ‘심포니 혼성 신호 플랫폼(Symphony Mixed-Signal Platform)’은 주요 파운드리의 인증을 받은 AFS(Analog FastSPICE) 회로 시뮬레이터와 업계 표준 HDL 시뮬레이터들이 결합되어 있어 복잡한 나노미터급의 혼성신호 IC를 빠르고 정확하게 검증할 수 있다.


또한 직관적인 사용 모델을 제공하며 기존 검증 인프라를 완전히 재사용할 수 있는 심포니를 통해 혼성신호 검증 작업의 생산성을 전통적인 플로우에 비해 최대 5배나 향상시킬 수 있다.


특히, 심포니의 모듈식 아키텍처는 멘토의 AFS 회로 시뮬레이터를 이용하여 월등히 빠른 혼성신호 시뮬레이션 성능을 제공하며, 나노미터급의 SPICE 정확도를 갖추고 멘토의 퀘스타(Questa) 기능 검증 툴 제품군을 비롯한 모든 주요 디지털 솔버와 호환된다.


라비 수브라마니안 멘토 IC 검증 솔루션 부문 제너럴 매니저 겸 부사장은 “우리 고객들은 기존의 혼성신호 검증 플로우보다 크게 향상된 생산성을 요구하고 있다. 심포니를 통해 우리의 아날로그/혼성신호 검증 제품 포트폴리오를 위한 또 다른 주요 기능을 제공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고성능, 나노미터급 SPICE 정확도의 혼성신호 검증 능력을 간단하면서도 멋진 사용 모델에 이용함으로써 보다 우수한 제품을 훨씬 더 빠르게 출시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