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물 시장 정보 플랫폼 ‘인어교주해적단’을 서비스하는 더파이러츠(대표 윤기홍)가 32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더파이러츠는 전국 각지 수산시장의 수산물 시세 정보를 제공하고, 수산물 수요자와 공급자를 연결하는 ‘인어교주해적단’ 서비스를 운영 중이며, 하루 평균 이용자 수는 약 3만여명이다.


투자 규모는 32억원으로, 이번 투자에는 스톤브릿지벤처스, 베이스인베스트먼트, 레오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 등이 참여했다.
 

인어교주해적단은 미스터리 쇼퍼 방식으로 300여개 점포와 제휴를 맺고 있다. 전국 수산시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이 바가지와 덤탱이를 쓰는 상황이 없도록 시세를 투명하게 공개하면서 제휴 점포들을 컨설팅 해준다. 수산물 관련 지식 중 ‘좋은 광어 고르는 법’, ‘좋은 횟감 고르는 법‘ 등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기도 한다.


더파이러츠는 이번에 조달한 투자금을 고객들에게 양질의 수산물을 제공하기 위한 산지 네트워크 구축에 집중할 계획이다.
 

윤기홍 더파이러츠 대표는 “인어교주해적단을 국내시장을 넘어 글로벌 공급자와 수요자를 연결하는 수산물 업계 대표 플랫폼으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