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아마존 워크독스 웹오피스 서비스.jpg


한글과컴퓨터가 클라우드 기반의 웹오피스 시장에 공략에 고삐를 당긴다.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는 아마존웹서비스(Amazon Web Services, 이하 AWS)와 손잡고 웹 기반의 문서 공동 편집 서비스를 22일 전격 공개했다.


‘아마존 워크독스(Amazon WorkDocs)’는 안전한 완전관리형 파일 생성, 편집 및 협업 서비스로, 한컴의 새로운 기능을 사용하면 추가 비용 없이 웹브라우저에서 문서를 실시간으로 작성 및 편집, 공유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아마존 워크독스 사용자들은 한컴이 제공하는 새로운 기능을 통해서 별도의 응용 프로그램 설치 및 파일 형식의 변경 없이도 문서 공동 편집, 리뷰 및 의견 교환 등이 가능해짐에 따라 문서파일을 더욱 편리하게 수정할 수 있게 되었다.


한컴은 이번 서비스 론칭을 위해 지난 12개월 동안 개발 및 테스트 과정을 거쳤으며, 아마존 워크독스 이용이 가능한 미국, 일본 등의 리전에서 22일부터 제공된다.


한컴은 AWS와의 협업을 시작으로 클라우드 기반의 웹오피스 시장에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한편, 웹오피스, PC, 모바일을 아우르는 풀오피스(Full Office)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속적인 글로벌 시장 확대 및 해외 파트너 발굴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김상철 한글과컴퓨터그룹 회장은 “한컴은 AWS 마켓플레이스에서 문서 변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그룹 차원에서 프로젝트 및 제품 개발을 위해 광범위한 영역에서 AWS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며, “오늘 출시한 웹오피스 서비스는 전 세계에 한컴의 오피스 기술력과 브랜드를 각인시키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