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사이트 EV1003A 전력 컨버터 테스트 솔루션.png


키사이트테크놀로지스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배터리와 HEV/EV 및 HEMS 시장을 위한 테스트 및 측정 솔루션 ‘EV1003A’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하이브리드 배터리 전기차 및 HEMS에 이르는 글로벌 전기 자동차 시장은 다채로운 애플리케이션 분야 및 구현 방식을 통해 매우 빠르고 역동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이러한 원동력을 기반으로, 많은 셀 및 배터리 제조업체들은 300V 범위의 고전력/고전압 셀에 대한 비싸고 기하급수적인 수요를 해결해야 하는 과제에 직면해 있다. 이는 기존의 비용 효율적인 12V 셀과 비교된다.


HEV/EV 및 HEMS 시장과 관련된 효율성, 안전성, 규제 및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특별히 설계된 ‘EV1003A 전력 컨버터 테스트 솔루션’은 효율적인 비용으로 고전력/고전압 제품 출시를 지원하고 하이브리드, 전기차 및 관련 에너지 저장 장치에 사용되는 셀과 배터리 기술, 전동 파워트레인 컴퍼넌트 및 서브 시스템의 발전 가능성을 높이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이 제품은 오퍼레이터와 제품을 보호하기 위해 고도로 통합된 안전 기능을 갖춘 유일한 COTS(commercial off-the-shelf : 상업용 제품) 재생 전력 시스템이라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또한 RP7900 시리즈 재생 전력 시스템은 쿼드런트 (소스/싱크) 동작 및 프로그래밍이 가능한 출력 저항과 같은 배터리 에뮬레이션 기능과 전력 소비량의 85% 이상을 안전하고 깨끗하게 재생할 수 있는 추가적인 장점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에너지 소비 및 냉각 필요 요소를 줄여 효율성을 높인다.


셀 설계자를 위한 BT2191A 자가 방전 측정(Self-Discharge Measurement) 시스템은 리튬 이온 셀의 자가 방전 전류를 정확하게 측정 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제공하며, 시간을 크게 단축하고 1~2 시간 정도의 안정 시간을 소요한다. 이 새로운 특허 기술은 엔지니어가 설계 시간을 대폭 감소하고 배터리 셀의 자가 방전 성능 및 특성을 최적화하는데 도움이 된다.


리튬 이온 셀 제조업체를 위한 BT2152A자가 방전 분석기 (Self-Discharge Analyzer)는 다수의 셀에서 병렬 자가 방전 전류를 측정하는 새로운 유형의 분석기를 제공해, 셀의 자가 방전 특성을 분석하여 양품과 불량품을 구별하는데 필요한 시간을 크게 줄인다. 이를 통해 재공품 재고, 운영 자본 및 시설 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다.


키사이트의 오토모티브 및 에너지 솔루션 부문 부사장 겸 총책임자인 시그프리드 그로스는 “고전압 배터리 및 디바이스가 전기차에 추가되고 e-모빌리티 기반 개념을 지속적으로 추진함에 따라, 설계자와 제조업체는 안전성을 강화하면서 동시에 최종 사용자에게 고품질의 제품을 제공할 필요가 있다”며, “키사이트는 지속적으로 라이프 사이클 전반에 걸쳐 배터리, EV / HEV 및 HEMS 애플리케이션을 발전시키는데 도움이 되는 설계 및 테스트 솔루션에 대한 혁신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