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BX-P3_kombi_CMYK.png

유블럭스는 DSRC/802.11p 표준 기반의 V2X(차량대사물 통신) 무선통신 칩 ‘UBX-P3’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V2X기술은 교통 사고를 줄이고 교통량을 최적화하려는 목적으로 개발되었으며, V2V(vehicle-to-vehicle, 차량대차량) 및 V2I(vehicle-to-infrastructure, 차량대인프라) 무선 통신 기술을 활용하여 모든 도로 주행 차량에 실시간으로 주변 상황 정보를 공유한다. 이러한 V2X 기술은 도로 안전성을 높이고 교통량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뿐만 아니라 화물 차량의 군집 주행과 스마트 시티, 광업 및 농업 부문 등 다양한 분야에 접목시킬 수 있다.


‘UBX-P3’는 미국 내 단거리 전용 통신(DSRC)인 IEEE 802.11p 무선 표준을 기반으로 통신한다. 이미 완성된DSRC/802.11p기술은 V2X 시스템에 즉각적으로 구현 가능하다. 현재 많은 자동차 주요 협력업체들이 DSRC/802.11p 기반 솔루션을 개발 중이다. 차량 및 화물차 OEM 회사들도 이와 관련된 상용 솔루션을 이미 구축하였거나 가까운 시일 내에 구축할 계획을 갖고 있다.


‘UBX-P3’는 9mm x 11mm의 소형 폼 팩터로 구성되어, 차량 및 도로 인프라 측면에서 다양한 설계 옵션을 지원한다. UBX-P3는 동시에 두 개 채널과 통신이 가능한데, 이는 안전 및 서비스 메시지를 연속 처리하여 차량의 안전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는 의미다. 또, UBX-P3는 두 개의 안테나로 단일 채널 상에서 동시에 통신할 때에도 사용할 수 있어, 차량이 통신하는 데 있어서 음영지역을 없애준다.


유블럭스 근거리 무선통신제품센터의 허버트 블레이저 수석 이사는 “UBX-P3는 V2X 기술 개발에 대한 오랜 투자의 결과이며, DSRC/802.11p 기술의 구현을 가속화시켜 운송/수송 부문의 안전성, 효율성 및 지속 가능성을 개선하는 데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품 샘플은 2018년 내 주요 고객을 대상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피엔에프뉴스 pnfnews@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