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오니아 코리아-이우용 대표.jpg


글로벌 전자상거래를 위한 통합 결제 서비스 기업 페이오니아 코리아(www.payoneer.com/ko)가 이우용 신임 대표를 선임했다고 5일 밝혔다.


이우용 신임 대표는 10년 이상 국내외 기업에서 마케팅, 영업 채널∙사업 개발을 담당하며 풍부한 경험과 연륜을 쌓은 전문가다. 페이오니아 합류 전 구글에서 근무하며 한국∙일본∙미국 등에서 광고 영업 채널 개발, 마케팅, 구글플레이 사업 개발 및 머천다이징을 진행했다.


이 대표는 “글로벌 송금·지급 결제 플랫폼으로 시장을 선도하는 페이오니아와 함께 다양한 국내 기업 및 전문가의 글로벌 진출을 돕게 돼 기쁘다”며 “한국 경제의 중요 부문인 수출 기업과 전문가들이 성공할 수 있도록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해외 시장 동향 및 진출에 대한 컨설팅도 함께 할 전략이다. 이를 위해 아마존, 라자다, 에어비앤비 등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와 협업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페이오니아는 전세계 기업, 각 분야 전문 프리랜서, 온라인 셀러를 대상으로 빠르고 안전한 송금 및 대금 수령 서비스를 제공하며, 200개 이상 국가에서 400만명이 넘는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다. 구글, 아마존, 에어비앤비, 라자다(Lazada), 위시(Wish), 게티이미지 같은 글로벌 전자상거래 및 인터넷 기업이 주요 파트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