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 클래식 인텔리마우스.jpg

마이크로소프트 베스트셀링 모델 ‘마이크로소프트 인텔리마우스 익스플로러 3.0’이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모습으로 다시 돌아왔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게이밍에 최적화된 ‘마이크로소프트 클래식 인텔리마우스’를 국내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 2006년 출시돼 2012년 판매 중단될 때까지 특유의 인체공학적 디자인과 정확성으로 전 세계 게이머들을 사로잡았던 인텔리마우스 익스플로러 3.0의 최신작인 ‘마이크로소프트 클래식 인텔리마우스’는 군더더기 없는 심플한 디자인에 모던한 블랙, 실버 컬러의 조합으로 세련미를 더했다.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설계돼 편안한 그립감을 선사하는 것은 물론 기존 제품보다 더 가벼운 100g의 무게로 장시간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은은하게 빛나는 화이트 LED를 디자인 포인트로 추가해 더욱 감각적인 분위기를 제공한다.


배터리 교체가 필요 없는 유선 USB 연결 방식으로 끊김 현상 없이 안정적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고, 최소 800DPI에서 최대 3,200DPI의 정밀도를 지원해 미세한 컨트롤부터 초고속 스크롤링까지 가능하다. 강력한 광학 기술과 레이저의 정밀성이 결합된 ‘블루트랙 테크놀로지’가 새롭게 적용돼 거의 모든 표면에서 마우스의 움직임을 정확하게 인식할 수 있다.


기존 좌우 클릭 2개 버튼 외에 사용자 맞춤 설정이 가능한 3개의 버튼을 포함하고 있어 사용자가 원하는 기능을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다. 또한 사이드 버튼을 클릭해 손쉽게 웹페이지를 이동할 수 있으며, 상하 스크롤은 물론 클릭까지 가능한 중앙 휠을 통해 웹페이지를 보다 편리하게 열람하고 관리할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클래식 인텔리마우스의 권장 소비자 가격은 4만9,000원이며, 1년간 무상 품질 보증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컨수머 채널 사업 본부 문서영 과장은 “이번 신제품은 과거 인텔리마우스의 특징들을 그대로 유지해 사용자들의 향수를 불러 일으키는 것은 물론, 한층 더 향상된 디자인과 정밀도로 소비자들에게 더욱 만족스러운 사용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마이크로소프트는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2월 한 달간 지마켓에서 ‘마이크로소프트 클래식 인텔리마우스’ 기획전(https://goo.gl/83kRJN)을 진행한다. 기간 내 마이크로소프트 클래식 인텔리마우스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다시 돌아온 전설의 게임 ‘스타크래프트:리마스터’가 증정된다. 단, 한정수량 소진 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