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노트8.한컴 오피스.png


한글과컴퓨터(www.hancom.com, 이하 한컴)는 삼성전자의 ‘갤럭시 노트8’에 한컴오피스를 기본 탑재하여 공급한다고 밝혔다.


한컴은 지난 4월 출시된 ‘갤럭시 S8, S8+’에 이어, 9월 출시 예정인 ‘갤럭시 노트8’의 미국 주요 통신사 제품에 기본 탑재됨에 따라, 글로벌 모바일 오피스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갤럭시 노트8’에 탑재된 스마트폰용 오피스 ‘한컴오피스 S(에디터)’는 MS오피스 문서와의 높은 호환성을 자랑하며, HWP, PDF 뷰어 기능도 포함하고 있어 스마트폰에서의 자유로운 문서작업이 가능하다.


한컴은 ‘갤럭시 S8, S8+’때와 같이 ‘갤럭시 노트8’ 이용자들에게도, ‘삼성 덱스(DeX)’를 통해 모니터 및 TV를 스마트폰과 연결하여 데스크탑처럼 문서편집을 할 수 있는 ‘한컴오피스 S’를 공급한다. 전 세계 ‘삼성 덱스’ 이용자라면 누구나 갤럭시 앱스를 통해 ‘삼성 덱스’용 한컴오피스를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한컴 관계자는 “한컴이 보유하고 있는 PC-모바일-클라우드 기반의 풀 오피스(Full Office) 라인업을 중심으로 세계 시장 개척에 나서고 있다”며 “올해 갤럭시 S8, 노트8 탑재를 통해 모바일 오피스 시장을 넘어 세계 오피스 SW 시장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