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대쉬 ES-BST6P.jpg

파나소닉코리아(panasonic.kr)는 동양인에 최적화된 ‘람대쉬 ES-BST6P’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파나소닉 ‘람대쉬 ES-BST6P’는 ‘30도 예각 나노 엣지 면도날’과 초고속 13,000rpm의 ‘리니어 모터’를 탑재하여 어떠한 수염도 편안하고 부드러운 면도가 가능하다. 또한 ‘거품모드’ 기능은 일반 세안용 클렌저만으로 거품면도가 가능하고 수염의 두께를 감지해 스스로 모터 회전 수를 제어하는 ‘인공지능 수염센서’를 탑재하여 피부 자극을 최소화한다. 


파나소닉 ‘람대쉬 ES-BST6P’는 파나소닉만의 독자적인 ‘30도 나노 엣지 면도날’로 굵고 거친 수염을 부드럽고 깔끔하게 잘라낸다. 파나소닉만의 ‘마이크로블레이드(MICROBLADE)’ 기술로 탄생한 30도 나노 엣지 면도날은 칼끝 각도를 나노 레벨인 30도까지 예각화하여 동양인에게 최적화된 면도를 구현한다. 

30도 내측날에 분당 회전 수 최대 13,000회의 초고속의 ‘리니어 모터’와 3중날 커팅 시스템을 탑재하여 어떤 수염이든 완벽한 면도가 가능하다.


초고속 13,000rpm ‘리니어 모터’ 드라이브는 전력 손실을 최소화한다. 같은 속도라도 사용 기간과 시간에 따라 파워 저하가 생기는 제품과 달리 ‘리니어 모터’ 드라이브는 베터리가 소모될 때까지 일정한 파워를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분당 13,000번 빠른 회전 면도날은 굵고 짧은 수염도 말끔한 면도를 완성한다. 

좌우로 움직이는 ‘유연한 무빙 헤드’와 ‘다중밀착 곡선형 면도망’이 곡선 형태로 피부에 밀착하여 보다 편안하고 부드러운 면도가 가능하다.


람대쉬 리니어 모터 드라이브.png

▲ 리니어 모터 드라이브


파나소닉 ‘람대쉬 ES-BST6P’는 일반 세안제만으로도 거품을 만들어낼 수 있는 ‘거품모드’ 기능이 가능하다. 또한 빗살 모양의 면도날 설계로 거품이나 젤을 알맞게 남겨주는 ‘거품 스루’ 기능도 가능하다. 이와 함께 파나소닉 ‘람대쉬 ES-BST6P’는 국제표준방수테스트를 통과한 국제공인방수등급(IPX7: 1m 깊이의 물 속에서 30분을 견딜 수 있는 정도)을 받은 완전 방수 제품이다. 

샤워 시에도 물 침투 걱정 없이 면도를 할 수 있으며, 클리닝 셔터를 장착해 망의 탈착 없이도 물 세척이 가능하다. 또한 면도기 내부에 ‘클린 코팅’이 되어 있어 거품이나 젤로 인한 오염 및 물 때 같은 얼룩이 생기는 것을 방지하여 손쉽게 제품을 관리를 할 수 있다.


파나소닉 ‘람대쉬 ES-BST6P’의 고정밀 ‘수염 밀도 센서’ 기능은 사람마다 다른 수염의 밀도(두꺼운 수염, 얇은 수염)를 감지하여 자동으로 최적의 구동환경을 설계한다. 회전 수를 자동으로 조절해 불필요한 자극을 줄여주며, 수염 굵기에 따라 모터의 회전수를 분당 9,000회에서 13,000회로 자동 조절하여 매일 면도하는 남성들을 위하여 피부 자극을 최소화한다. 수염 밀도 센서 모드는 작동 시 사용자 개인의 수염 양을 감지하여 모터 회전 수를 조정한다.
 

람대쉬 클린 코팅.png

▲ 클린 코팅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편의기능과 디자인도 한층 강화했다. 한층 업그레이된 전면부 미러 패널 디자인은 모던한 세련미를 더하고 펜을 쥐는 듯한 그립으로 목에서 턱까지 부드러운 면도를 제공한다. ‘스위치 락(Lock)’ 잠금 기능과 휴대하기 간편한 ‘휴대용 캡’, 접점충전방식의 ‘스탠드’와 눕히거나 세울 수 있는 ‘홀더’도 포함되어, 여행 및 출장 등 어디에서나 쉽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1시간 충전으로 45분 사용이 가능(일일 약 3분 사용시 총 14일 사용 가능)하며 정품 람대쉬 면도기를 구입 시 3년 무상 AS가 가능하다. 파나소닉 ‘람대쉬 ES-BST6P’ 중량은 약 155g, 색상은 블랙 단일 색상, 가격은 249,000원이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