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디스크 USB 타입-C_.png

웨스턴 디지털은 새로운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USB 타입-C(SanDisk Ultra Dual Drive USB Type-C) 플래시 드라이브를 출시했다.


새로운 수납식 디자인을 채택한 최신 드라이브는 더 빠른 속도와 더 큰 용량으로 빠르고 쉽게 공간을 확보할 수 있으며 스마트폰과 최신 USB-C 기기 간에 콘텐츠를 전송할 수 있다.


현재 최대 128GB까지 나온 새로운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USB 타입-C에는 USB 타입-C 커넥터와 표준 USB 커넥터(타입-A)가 각각 한 개씩 포함되어 있어 쉽게 스마트폰 및 태블릿의 공간을 확보하거나 스마트폰 및 태블릿, 컴퓨터, 차세대 디바이스 간에 파일을 쉽게 전송할 수 있다. 또한 이 드라이브는 최대 150MB/s의 고속 USB 3.1 성능을 제공해 사진과 동영상, 파일을 엄청나게 빠른 속도로 전송할 수 있다.


또한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는 안드로이드용 샌디스크 메모리 존(SanDisk Memory Zone) 앱을 통해 기기에 있는 콘텐츠를 쉽게 관리하고 백업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이 앱은 이 드라이브를 호환되는 기기에 삽입하면 자동으로 실행되어 사용자가 즉시 콘텐츠에 접근할 수 있다.  


웨스턴 디지털의 샌디스크 코리아 유통사업본부 심영철 본부장은 “방향에 상관없이 사용 가능한 커넥터와 환상적인 속도, 다양한 사용성을 가진 USB 타입-C는 혁신적인 제품”이라며, “더 많은 타입-C 기기들이 시장에 선보이고 있다. 샌디스크는 타입-C 모바일 드라이브로 소비자들에게 완벽한 모바일 스토리지 솔루션 제품군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새로운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는 2배 이상의 용량을 제공하면서 사진과 동영상, 파일을 빠르고 편리하게 전송할 수 있는 유연성과 기기의 용량을 쉽게 확장할 수 있게 한다”라고 말했다.


샌디스크 울트라 듀얼 드라이브 USB 타입-C 플래시 드라이브는 USB 드라이브에서 휴대용 SSD에 이르는 샌디스크 브랜드의 USB 타입-C 플래시 메모리 솔루션 제품군에 속한다. 용량은 16GB, 32GB, 64GB, 128GB로 출시되며, 권장 소비자 가격은 각각 15,000원, 23,000원, 38,000원, 71,000원이다. 보증기간은 5년.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