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스커뮤니케이션즈(www.axis.com)는 자사의 네트워크 카메라가 브라질 축구 경기장 보안 및 올림픽이 개최되는 지역의 도시 방범에 활용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리우 올림픽 주 개최지인 리우데자네이루의 메인 스타디움을 비롯하여 벨루오리존치, 사우바도르, 상파울루 등의 도시에서 경기장 보안과 도시 방범을 위해 엑시스 네트워크 카메라를 사용하고 있는 것이다.


벨루오리존치 인제펜덴시아 경기장-.jpg


벨루오리존치 인제펜덴시아 경기장, 엑시스 카메라로 경기장 내부 및 주변 모니터링

미나스제라이스(Minas Gerais)주의 주도인 벨루오리존치(Belo Horizonte)는 2013 컨페더레이션스 컵과 2014 브라질 월드컵과 같이 세계적인 스포츠 경기가 개최된 도시이며, 이번 2016 리우 올림픽 경기가 진행되는 곳이기도 하다. 미나스제라이스 주정부는 경찰 서비스의 질을 높이고 공공 치안을 유지하기 위해서 벨루오리존치 시에 있는 축구 경기장인 인제펜덴시아 경기장(Independência Arena) 주변에 통합관제가 가능한 보안카메라를 설치했다.

인제펜덴시아 경기장 주변에 설치된 AXIS Q6034-E 18대는 경기장 주변의 실시간 영상을 관제센터로 전송한다. 경찰들은 경기장 부근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통합관제센터에서 원격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으며, 사건이 발생하면 현장 주변에 배치된 경찰들에게 무전을 하여 신속하게 사건에 개입할 수 있다.

AXIS Q6034-E는 HDTV 720p 해상도와 주야 기능을 지원한다. 또한 감시 목표를 추적하거나, 자동으로 특정 지역을 감시하거나, 사전에 지정된 지역에서 특정 움직임을 감지하기도 한다. 운영자가 팬, 틸트, 줌을 한 패턴을 저장할 수 있으며, 정해진 시간에 자동으로 해당 패턴이 실행되게 하거나, 혹은 버튼을 눌러서 패턴을 실행시킬 수도 있다. HDTV 해상도의 카메라가 제공하는 영상을 통해 경찰은 훨씬 수월하게 용의자를 찾거나 수상한 행위를 감지해 낼 수 있게 되었다.


사우바도르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jpg


사우바도르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 100% 디지털 영상 감시 시스템 구축

1979년 3월 10일에 개장된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Roberto Santos Stadium)은 피투아쿠  (Pituacu stadium)라는 이름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피투아쿠 경기장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피지전과 독일전을 앞두고 훈련을 하던 곳이기도 하다.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은 5,500만 헤알(약 189억 4,255만원) 규모의 보수공사를 거치면서 경기장에 엑시스 네트워크 카메라 115대를 설치했다. 브라질에서 경기장의 모든 보안 카메라를 IP 기반의 네트워크 카메라로 도입한 것은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이 최초였다. 로베르토 산토스 스타디움에 설치된 115대의 엑시스 네트워크 카메라 중에는 AXIS Q6032 10대와 AXIS P3343 78대, AXIS P1343 27대가 포함되었다.

로베르토 산토스 스타디움은 브라질에서 가장 현대적인 카메라 보안 시스템을 통해 안전한 경기장 환경을 조성했으며, 사건 발생시 고화질 카메라로 사건을 명확하게 파악할 수 있어 신속한 해결이 가능해졌다.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은 이 같은 첨단 보안 시스템을 통해 중요한 스포츠 경기나, 컨퍼런스, 컨벤션과 같은 행사에서 요구하는 보안 규정을 충족시킬 수 있게 되면서 기존에 비해 더 많은 행사를 유치할 수 있게 되어 매출도 증가했다.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은 앞으로 네트워크 카메라의 활용 방안을 다각화할 계획이다.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에 있는 스크린은 브라질 축구 경기장의 스크린 중 가장 큰 것으로 고화질의 풀 컬러 영상을 지원한다. 로베르토 산토스 경기장 측은 경기 도중 경기장의 관람석에서 다툼이 발생하게 되면, 그 이미지를 스크린에 띄워서 경찰의 수사를 돕거나, 득점을 축하하는 서포터즈의 영상을 스크린으로 전송해 관중들의 반응을 이끌어내고 현장의 즐거운 분위기를 더욱 고취시키는 방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얼굴 인식 시스템을 경기장의 출입문과 연동시켜서 VIP나 선수단 및 감독, 언론을 위한 주차공간을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방법을 도입하는 것도 고려 중이다.


바이아 주, 800대의 엑시스 카메라로 시민과 관광객 보호

바이아(Bahia) 주는 2013 컨페더레이션스 컵과 월드컵 조 추첨, 2014 브라질 월드컵, 2016 리우 올림픽 예선 경기, 2016 리우 올림픽 본선 축구 경기 등 다양한 스포츠 행사를 유치했으며 이를 관람하기 위해서 수 천명의 여행객이 바이아 주를 방문하고 있다.

이에 바이아 주는 여행객과 시민을 보호하기 위해서 기존의 아날로그 CCTV를 순차적으로 네트워크 카메라로 바꾸고 영상 보안 시스템의 규모를 확장해나갔다. 처음에는 AXIS Q6032-E 235대를 도입했으며 다음해에 같은 기종의 카메라 400대를 추가로 도입하고, 그 이후에 AXIS Q6044-E 165대 설치했다. 2015년에 35대의 카메라가 추가되었고 앞으로도 계속 확장을 할 계획이다.

바이아 주는 엑시스의 네트워크 카메라가 바이아 주 경찰들이 사건을 해결하고 치안을 유지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고 밝혔다. 네트워크 카메라의 고화질 영상을 통해서 사건 해결을 할 수 있게 되면서 폭력 사건의 수가 감소했으며 엑시스 네트워크 카메라를 통해 400미터 밖의 차량 번호판도 판별할 수 있어 법규를 위반한 운전자를 철저하게 단속할 수 있게 되었다. 이 외에도 카니발과 같은 국제적인 행사가 진행될 때 엑시스 네트워크 카메라를 활용해 행사 영상을 HD화질로 녹화하기도 한다.


상파울루 메트로-.jpg


상파울루 도시철도공사, 엑시스 카메라 및 비디오 엔코더 1,000대 도입

상파울루 도시철도공사(Companhia do Metropolitano de São Paulo – Metro)는 다섯 개의 도시에서 여섯 개의 지하철 라인, 61개의 지하철 역을 관리하며 하루에 460만 명의 승객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한다. 상파울루는 지하철 내에서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 영상 감시 시스템 개선 프로젝트에 착수했다.

상파울루는 엑시스 네트워크 카메라 400대와 엑시스 비디오 엔코더 600대를 지하철 역에 설치했다. 엑시스 비디오 엔코더는 기존의 아날로그 카메라의 시그널을 디지털 형태로 변환하여 기존 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새로운 열차들은 차량 내에도 엑시스 카메라를 탑재하여 역과 역 사이를 운행하는 동안에도 승객들을 보호했다.

각 역에는 모니터링을 담당하는 직원이 상주해 있어 사건이 발생했을 때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다. 모든 영상은 중앙 통합관제 센터로 전송되어 12명의 운영자들과 6명의 관리자들이 영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한다.

통합관제 센터에서는 인텔리전트 보안 시스템(Intelligent Security Systems, ISS) 소프트웨어를 통해 지하철의 보안 운영이 제대로 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다. 또한 ISS 얼굴인식 솔루션은 경찰이 용의자를 신속하게 체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