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 tv가 미국의 인기 코미디 쇼 ‘SNL(Saturday Night Live)’과 토크쇼 ‘지미 펠론의 투나잇 쇼(The Tonight Show starring Jimmy Fallon)’의 주문형비디오(VOD)를 국내 최초로 단독 서비스 한다고 밝혔다.


‘SNL’은 국내에서도 인기리에 방영중인 ‘SNL 코리아’의 미국 오리지널 라이브 코미디 쇼로 42년 역사를 자랑하는 장수 TV프로그램이다. ‘투나잇 쇼’ 역시 1954년부터 방송된 인기 심야 토크쇼로 제이 레노, 코난 오브라이언 등 토크쇼계 거물 진행자들을 거치며 현재는 영화 배우 ‘지미 펠론’이 진행을 맡고 있다.


올레 tv는 러셀크로, 크리스 햄스워드, 매튜 맥커너히 등이 출연한 ‘SNL 시즌41’ 전 에피소드를 서비스할 계획이다. 또한 ‘투나잇쇼’는 오바마 대통령, 힐러리 클린턴, 도널드 트럼프 등 유력 정계 인사뿐 아니라 톰 행크스, 루시 루 등 국내 팬들에게도 친숙한 할리우드 배우들이 출연한 최신 방영작부터 순차 제공한다.


‘SNL’과 ‘투나잇 쇼’는 그간 각계 유명인사들이 출연하며 매 회마다 현지 언론에서 화제가 되었으나, 정작 국내에는 유튜브 등 일부 동영상 사이트에서 짧은 동영상 형태로만 찾아 볼 수 있었으며, 불법 P2P 다운로드 사이트에서도 최신 방영작은 구하지 쉽지 않았다.


이번 KT의 단독 VOD 서비스를 통해 올레 tv 가입자는 이제 안방에서 편안하게 현지 최근 방영작을 마음껏 즐길 수 있게 되었다.


한편, 올레 tv는 미국 채널 방영 후 48시간 안에 VOD로 서비스하는 ‘미드 동시 방영’ 서비스를 작년 9월 국내최초로 출시한 바 있으며, 퍼셉션, 캐슬, 은밀한 하녀들 등 매 월 다양한 장르의 인기 미드를 릴레이 형태로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