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토마 포켓 프로젝터 ML750ST.jpg

옵토마(http://korea.optoma.com)가 고화질의 HD 화면을 구현하는 초소형 단초점 LED 포켓 프로젝터 ‘ML750ST’를 새롭게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ML750ST’는 단초점 렌즈를 적용해 1.7m의 짧은 거리에서도 100인치의 대형 화면을 투사할 수 있어 가정은 물론 비즈니스용으로도 활용하기 안성맞춤이며 무게 450g에 가로·세로 각각 112.5mm, 123mm, 높이 57mm의 한 속에 쏙 들어오는 작고 가벼운 크기로 휴대성까지 뛰어난 점이 특징이다.


텍사스인스트루먼트(Texas Instruments Incorporated, TI)사의 DLP 기술을 적용한 ‘ML750ST’는 700 안시 루멘(ANSI Lumen)의 고광도 RGB LED 광원을 사용해 더욱 선명한 색상과 생생한 이미지 구현이 가능하다. 또한, 국제 HDTV사의 색역 표준인 REC. 709을 지원해 색 고유의 좌표를 정확히 표현할 수 있으며 뛰어난 채도와 밝기를 제공해 자연스러운 칼라 톤과 순수한 원색을 재현한다.


프로젝터 전원을 켰을 때 SD카드에 저장된 비디오 파일을 자동적으로 재생시켜주는 ‘디지털 사이니지’ 기능을 지원해 영상이나 정보를 표시하는 광고매체인 디지털 사이니지(Digital Signage) 및 인테리어 등에 활용할 수 있다. ‘자동 키스톤’ 기능으로 벽에 비스듬히 투사되어 생긴 왜곡된 화면을 자동으로 수직 이미지 각도에 맞게 보정시켜 어디서나 자유롭게 투사가 가능하다.


천장이나 바닥에 관계없이 360도 투사가 가능하며, 밀폐식 광학엔진 디자인으로 별도의 광학 및 열 경로로 열 효율성을 높이는 동시에 20,000 시간의 긴 램프 수명을 보장하여 램프 비용을 10배 가량 절약할 수 있다.


‘ML750ST’는 함께 출시된 ‘HDCast Pro’ HDMI 무선 동글과 함께 사용하면 무선으로 노트북 또는 모바일 장치와 연결이 가능해 간편하게 스마트폰의 저장된 사진 및 문서 파일, 비디오 등을 고화질로 투사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제공된 도구를 이용해 여러 색상으로 하이라이트 표기할 수 있어 유용하다.


이번에 출시한 ‘ML750ST’, ‘HDCast Pro’의 권장 소비자가격은 각각 130만원, 19만원이며, 옵토마의 국내 수입원 우미테크를 통해 보급 및 유통될 예정이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