램리서치 코리아(대표이사 서인학)가 2015년에도 3D NAND같은 차세대 메모리, 원자층 증착(Atomic Layer Deposition:ALD) 및 원자층 식각(Aotmic Layer Etch:ALE)과 같은 신제품들을 더욱 개발하고 원자스케일 공정을 확대시켜 나가는 데 더욱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로 창립 35주년인 램리서치는 창립자 데이비드 램에 의해 1980년 미국 캘리포니아 프리몬트(Fremont)에 설립되었다. 1981년 폴리실리콘 식각(Polysilicon etch) 제품 AutoEtch 480을 처음으로 출시하면서 본격적으로 반도체 장비 사업에 진출하였고, 오늘날 반도체 업계에 혁신적인 반도체 제조 장비와 서비스를 공급하는 세계 3대 반도체공정 장비 기업으로 자리잡았다.

 

1985년 아시아와 유럽 전역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던 램리서치는 1989년 한국에 ‘램리서치코리아’ 법인을 설립하였고 전세계 16개 국가에서 6700여 명의 직원이 고객에게 우수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노력해왔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 매년 긍정적인 실적을 달성하며 성장 가도를 달리고 있다.

 

램리서치코리아는 작년 2014년에 설립 25주년을 맞이하였으며, 2003년 서인학 대표이사의 취임 이래 우수한 제품력과 고객 신뢰를 바탕으로 전체 매출의 약 30% 이상을 담당하며 한국 시장의 중요성을 점차 높이고 있다.

 

한국의 비중이 점차 커지면서 한국 시장의 현지화와 투자ㆍ고용 확대를 목표로 함으로써 램리서치코리아는 한국에 설립한 반도체 장비회사인 코러스매뉴팩처링에 증착기 등을 증설했으며, 지난해에는 약 100명 이상의 인력을 충원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보이며 전년 대비 60% 성장 결과를 달성했다.

 

램리서치의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인 마틴 앤스티스는 “램리서치가 35주년을 맞이하게 되었다는 소식을 전해 드릴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하며, 이는 전세계의 직원들과 우리를 믿고 자사의 제품과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없었다면 불가능했을 것이다.”라고 35주년 기념 감사의 말을 전했으며, “35주년과 함께 지난 12월 램리서치가 나스닥 100대 기업(NASDAQ-100 Index) 1에 선정된 것은 램리서치에게도 큰 의미이며 지난 한 해 기록한 뛰어난 실적을 입증하는 자랑스러운 순간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램리서치코리아는 본사 창립 35주년의 기쁨을 함께 나누기 위해 임직원들이 기부한 금액과 회사에서 마련한 기부금을 모아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했다.

 

피엔에프뉴스 / www.pnfnews.com

Share